스포츠월드

검색

[내야외야] 레일리 보낸 롯데, ‘ML 44승 투수’ 스트레일리 영입

입력 : 2019-12-14 10:23:41 수정 : 2019-12-14 11:07:19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김진엽 기자] 롯데 자이언츠가 레일리와 결별하고 새 외국인 투수 댄 스트레일리(31)를 영입했다.

 

롯데는 14일 “새 외국인 투수로 올 시즌 볼티모어 오리올스에서 활약한 우완투수 스트레일리를 계약금 30만 달러, 연봉 50만 달러(옵션 별도)에 영입했다"고 공표했다.

 

신장 189㎝, 몸무게 99㎏의 체격을 갖춘 스트레일리는 지난 2009년 오클랜드의 지명을 받았고 2012년 데뷔 경기를 치렀다. 14승을 올린 2016시즌을 포함해 총 세 시즌에서 두 자리 수 승을 기록한 자원이다. 메이저리그 통산으로는 44승 40패 평균자책점 4.56을 기록했다.

 

스트레일리는 커리어의 대부분인 140경기를 선발로 출장하는 등 풍부한 선발 경험을 자랑한다. 특히 2016시즌부터 세 시즌 동안 리그에서 검증된 선발투수로 평가 받으며 활약했다.

 

2016시즌과 2017시즌은 2년 연속 180이닝 이상을 소화하는 등 이닝 소화 능력도 뛰어나다. 직구 평균 구속 140㎞ 중반에 준수한 제구력을 갖췄고 상대 타자의 헛스윙을 유도할 수 있는 뛰어난 슬라이더와 체인지업을 구사한다.

 

롯데는 이번 스트레일리 영입으로 앞서 계약을 마친 애드리안 샘슨과 함께 강력한 1, 2선발 라인업을 구축했다. 외국인 선수 3명에 대한 계약을 마친 롯데는 팀 전력 강화를 위한 작업을 지속해서 진행할 계획이다.

 

wlsduq123@sportsworldi.com 사진=스포츠월드 DB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레드벨벳 조이, 강렬한 레드
  • 레드벨벳 조이, 강렬한 레드
  • 보건교사로 돌아온 정유미
  • 이달의소녀 진솔, 청청패션 완벽 소화
  • 이달의 소녀 희진, 이국적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