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하나원큐, 창단 이후 첫 퓨처스리그 우승

입력 : 2020-11-19 16:54:24 수정 : 2020-11-19 18:14:29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김진엽 기자] 여자프로농구 하나원큐가 창단 이후 첫 퓨처스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하나원큐는 19일 청주체육관에서 열린 ‘KB국민은행 Liiv M 2020~2021 여자프로농구 퓨처스리그’ 삼성생명과의 경기에서 연장 접전 끝에 80-79로 승리, 4연승을 거두며 금일 진행예정인 두 경기 결과에 상관없이 퓨처스리그 우승을 확정했다.

 

 MVP는 이지우가 차지했다. 이지우는 대회 4경기 평균 21.3득점 6.8리바운드 10.3 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팀의 첫 우승에 앞장섰다. 지난 4일 하나원큐에 입단한 이지우는 입단 16일 만에 MVP를 차지하는 기쁨을 누렸다.

 

우승팀 하나원큐에는 상금 1천만 원을 주며 MVP를 수상한 이지우에게는 상금 2백만 원을 준다.

 

 한편 금일 19시부터 열리는 신한은행과 BNK의 경기를 끝으로 올 시즌 퓨처스리그 일정은 모두 종료되며 정규리그는 22일 하나원큐와 국민은행의 경기부터 재개될 예정이다.

 

wlsduq123@sportsworldi.com 사진=WKBL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선미, 범접불가 고혹미
  • 선미, 범접불가 고혹미
  • 밝게 웃는 배우 설현
  • 카리스마 가득한 배우 이청아
  • 김혜수, 압도적인 아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