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나른한 오후…노라조, 수준급 라이브로 격파

입력 : 2020-11-25 16:08:06 수정 : 2020-11-25 16:39:54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대세 듀오 노라조가 나른한 오후를 화끈한 라이브로 격파했다.

 

노라조(조빈, 원흠)는 25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희)’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조빈은 거대한 식빵 모자를 쓰고 등장했고, 이에 DJ 김신영은 감탄하며 “노라조 컴백할 때마다 셀럽파이브가 난리가 난다. 저희의 라이벌”이라고 강조했다. 노라조 역시 “정말 영광이다”라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노라조는 신곡 ‘빵’에 대해 소개하며 “수능이 곧 다가오는데 문제들 모두 '빵빵' 다 맞았으면 좋겠다”고 응원을 더했다. 또한 “동료 분들이 복도에서 마주치면 깜짝 놀란다”며 "모모랜드, 비투비포유, 이달의 소녀 등 이전에 함께 활동했던 분들이 특히 좋아해주시더라”라고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특히 노라조는 애니메이션 ‘엉덩이 탐정’ OST를 부르기도 했고, 이날 청취자들의 자녀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았다. 조빈은 “‘슈퍼맨’이라는 곡을 만나면서 어린이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때부터 가사의 난이도를 모두가 들을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조빈은 원흠에 대한 ‘찐사랑’을 표현하기도 했다. 조빈은 “‘빵’ 무대에서 원흠의 솔로 댄스 무대가 있는데 정말 잘한다. 오히려 이제 제가 좀 밋밋해지는 거 같다”고 해 훈훈한 미소를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노라조는 신곡 ‘빵’과 히트곡 ‘사이다’를 탄탄한 라이브로 소화며 유쾌한 오후 시간을 선사했고, 여전한 입담과 흥 넘치는 모습으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한편, 노라조는 강렬한 중독성의 ‘빵’으로 각종 음악 방송과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jkim@sportsworldi.com 사진=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보이는 라디오 캡처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어떤 각도에서도 여신각…역시 윤아
  • 어떤 각도에서도 여신각…역시 윤아
  • 문가영, 넘사벽 여신 비주얼
  • 김소연, 이게 B컷?…시크미 폭발
  • 이달의소녀 희진, 몽환적인 매력 발산